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19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Vancouver
Temp Max: 27°C
Temp Min: 22°C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Total 11,032건 19 페이지
밴쿠버 중앙일보 뉴스 목록
   뉴스 제목
밴쿠버 진주전문 기업 고베펄 밴쿠버 보석쇼
 17~19일, 베스트 웨스트 인진주 반지 등 1천 점 파격 세일    고베펄 사,  빅 3반지 1천여점 대거 출시 등 돌풍 예고 고베펄 사(Kobe Pearl Jewelmarket )가  빅 3반
05-04
밴쿠버 [유학생 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유학생들에 최적화 된 밴쿠버 여름 액티비티
 레인쿠버로 불리는 밴쿠버의 겨울이 지나고 벚꽃이 예쁘게 피어나는 봄이 왔다. 곧 다가오는 밴쿠버의 여름은 비도 오지 않고 해가 떠있는 시간이 길어 액티비티를 즐기기에 가장 좋은 계절이다.  어학원을 다니는 어학연수생 이라면 액티비티를 즐길
05-04
세계한인 5월 여행 성수기 대비 해외안전여행 홍보 강화
 재외국민보호 정책 제안‧홍보 서포터스 발대식, 가이드북 무료 배포   한국 외교부는 5월 가정의 달 연휴기간 중 해외여행을 떠나는 우리국민을 위해 해외안전여행 대학생 서포터스 발대식 개최, 서점 연계 해외  안전정
05-04
캐나다 2월 캐나다 찾은 한국인 2만 4000명
전달 대비 0.2% 상승에 그쳐캐나다를 찾은 외국인 주요 국가 순위에서 한국이 점차 순위가 밀리고 있으며 증가율도 다른 주요 국가에 비해 낮은 편에 속했다.연방통계청이 발표한 2월 주요 국가의 캐나다 방문자 통계자료에서 캐나다를 찾은 한국인은 2만 4000명이었다. 이
05-04
캐나다 3월 한국에 대한 무역수지 흑자 전환
 1분기 전체 무역수지 적자 폭 확대 캐나다가 상품교역에서 3월 수입액 최고기록을 세웠지만 한국과의 무역에서는 흑자 전환을 하는 양상을 보였다. 연방통계청이 4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3월 캐나다의 수입액은 전달에 비해 6%나 증가한 517
05-04
캐나다 성희롱 연방NDP의원 당에서 쫓겨나
사스캐치원주 에린 위어 하원의원독립기구 조사 결과 "희롱 확인"의원 측 "정치 보복" 반발 반복적으로 부적절한 행동을 했다는 의혹을 받는 연방NDP의원이 출당 조처됐다. 자그밋 싱(Singh) 연방NDP대표는 3일 에린 위어(Weir) 하원의원을 당에
05-03
밴쿠버 그랜빌 스트리트, 음주 규제 풀면서도 CCTV 거부 이유는
찬 "문제시 증거 수집에 도움"반 "범죄 자체 줄지 않아"개인정보 보호도 논란 밴쿠버시의회가 2일 그랜빌 스트리트에 대한 주류 정책과 유흥가에 대한 권고안을 통과시켰다. 이에 따라 밴쿠버시의 대표적인 유흥가에 변화가 예상된다. 권고안에는 주점에 패티오
05-03
밴쿠버 태양의 서커스가 다시 밴쿠버를 찾아온다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서커스 공연인 태양의 서커스(Corteo, Cirque du Soleil)가 올 가을 BC주를 다시 찾아올 예정인 가운데 워낙 인기가 높아 미리 예약 준비를 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B
05-03
밴쿠버 지갑 속 20달러가 위폐는 아닐까?
조악한 형태의 가짜 20달러 지폐(상)와 비교가 되는 진짜 지폐(하)  프레이져밸리 여러 개 발견 20달러짜리 가찌 지폐가 프레이져 밸리에서 유통되고 있어 이에 대한 주의가 요구된다. 아포츠포드 경찰서(Abbotsford Police
05-03
밴쿠버 한인회, 한인사회의 중심 단체로 재탄생하기 위한 조건
지난 2월 17일에 개최된 한인회 임시총회에서 비상대책위원장 선임을 놓고 참석자간 고성이 오가며 엄악한 분위기가 연출됐었다.(밴쿠버 중앙일보DB)6월 1일까지 차기회장 선출선관위 구성도 아직 안 돼비대위, 자문위원회 만든 배경?  밴쿠버 한인회가 회장
05-03
밴쿠버 써리 복합문화 어린이 모두를 위한 축제
24일~26일, 베어크릭공원써리 국제어린이페스티발 5월말 써리에서 아이들에게 멋진 추억을 선물할 수 있는 페스티벌이 열릴 예정이다. 써리 아트 센터(Surrey Arts Centre)와 베어 크릭 공원(Bear Creek Park)에서 Prospera
05-03
밴쿠버 [유학생인턴의 밴쿠버 이야기] 밴쿠버에서 다양한 경험이 필요할 땐 MEET UP
 캐나다에 유학오는 가장 큰 목적은 무엇일까? 영어공부, 이민, 다양한 경험 쌓기, 대학 진학... 목적이 무엇이든 간에 제일 필요한 것은 영어 실력 향상이다. 그럼 영어 실력은 어떻게 향상 될까?  송나라 문인 구양수가 말했던 다독, 다작, 다상량이
05-03
밴쿠버 내 자녀 수학과학 실력은 어느 정도인지 확인해보자
AKCSE, 수학과학경시대회 더글라스칼리지 현장접수도  한인사회의 주역이자 미래 캐나다를 이끌어갈 한인 차세대들의 실력을 가늠해 보는 경시대회가 이번 주말에 전국적으로 치러진다. 캐나다한인과학기술자협회(AKCSE, 이하 캐나다과기협,
05-03
밴쿠버 어린이 놀이터 폭행 강도 청소년 주의보
 피해자 심각한 중상 당해10대 두 명 롱보드 강탈 밤중에 어린이 놀이터에서 10대 청소년들이 다른 청소년을 무지막지한 폭행을 휘두르고 물건을 강탈해 가는 사건이 빅토리아에서 발생해 주의가 요구된다. 빅토리아 경찰은 2일 밤 9시에 쿼드라 하
05-03
밴쿠버 스카이트레인역사서 여성 폭행당한 이유가...
트랜짓경찰이 공개한 용의자 [사진 트랜짓경찰]문닫히던 전철 타려다 하차 승객과 충돌   스카이트레인역사에서 몸을 부딪친 이용객끼리 다투다 떼밀려 머리를 다친 사건이 발생했다. 대중교통시설 내 치안을 담당하는 트랜짓경찰은 지난달 6일
05-03
밴쿠버 써리 경전철 모델 공개
Surrey에 놓일 경전철(LRT) 노선 완공까지 아직 많은 시간이 남았지만 선로 공사가 다 끝난 후 철길을 달릴 객차 모습이 2일 공개됐다. 린다 헤프너(Hepner) 써리시장은 "공개된 경전철 객차는 시민들이 뉴튼-길포드 노선에서 이용할 저상차량"이라고 설
05-03
밴쿠버 한남슈퍼, 제5회 대한테니스협회장배 테니스 대회 후원
 한남슈퍼 한선숙 사장(오른쪽)이 지난 2일 한남슈퍼 노스로드점에서 공성옥 재캐나다대한테니스협회장에게 테니스 대회 후원을 위해 2000달러 상당의 상품권을 전달했다. 밴쿠버 한인사회의 대표적인 기업 중의 하나인 한남슈퍼는 사회 환원 차원에서 한인사회 체육에 공
05-02
밴쿠버 3D 프린터로 만들 수 있는 미래는 행복할까
 브라운백 세미나 열려SFU 김우수 교수 강의 주밴쿠버 총영사관은 지난 1일 오후 5시 30분부터 SFU(Simon Fraser University)의 김우수 교수를 초빙해 '4차 산업혁명을 향한 3D 프린팅 기술의 미래'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가졌다.
05-02
캐나다 자동차를 다리에 매다른 범인은 누구냐!
 CTV토론토 이안캘드웰 트위터 사진 캡쳐  토론토의 한 대교 아래에 자동차 매달려 있는 일이 발생해 경찰이 누구의 소행인지 수사에 나섰다. 토론토경찰은 2일 오전 7시 8분(현지시간)에 토론토의 돈 밸리 파크웨이(Don Valley
05-02
부동산 경제 밴쿠버 주택시장 이상기류, 거래는 크게 줄고 매물은 엄청 쌓이고
 4월 10년평균보다 22.5% 낮아단독주택 20채 나오면 3채 팔려 메트로밴쿠버의 주택시장이 뚜렷하게 침체되는 양상을 보이며 거래는 줄고 매물은 늘어나는 양상을 보였다. 밴쿠버부동산협회(Real Estate Board of Greater V
05-02
밴쿠버 밴쿠버 다운타운 또 다른 랜드마크 추억 속으로
  포시즌스호텔 2020년 영구폐쇄랜드로더 재계약 안한다 발표  밴쿠버 다운타운에서도 중심부에 위치한 포시즌스호텔(Four Seasons Hotel Vancouver)이 2020년 임대 계약 만료와 함께 영원히 문을 닫을 예정이다.&
05-02
밴쿠버 5월 19일 BC주 전역 과속 집중 단속의 날
 5월 정부·경찰·ICBC 합동 캠페인 과속운전과 같이 위험 운전습관이 자동차 사고와 함께 많은 목숨을 앗아가고 있어, 봄 나들이가 많은 5월 정부와 경찰 그리고 BC 보험공사가 앞장 섰다.  BC주정부와 경찰, 그리고 ICBC는&n
05-02
밴쿠버 밴쿠버 '학교세' 증액에 부유층 반발 커
법무장관 지역구 설명회 주민 반발로 취소포인트그레이 주민, 설명회장 주변서 항의 집회 데이빗 에비(Eby) BC법무부 장관이 자신의 지역구에서 열 예정이던 주민 설명회를 막판에 취소했다. 주민 반발로 안전에 우려가 있다는 게 이유다. 밴쿠버  
05-02
캐나다 '송유관 기름 새면 정부 해결능력있나' 질문에...
 4월말 트랜스 마운틴 송유관 설문조사"킨더모건사 더 적극적으로 앞에 나서야" 지적도 킨더모건사의 트랜스 마운틴 송유관 확장 여부에 대다수의 캐나다인이 송유관 확장을 지지하고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글로벌뉴스의 의뢰로 진행된 설문에서 응답자 5
05-02
캐나다 노스욕 참사 캐나다 한글학교도 적극 참여
노스욕 피해자를 위한 추모 행사 모습(트위터 사진)  캐나다 한국학교 연합회와 온타리오 한국학교 협회가 지난 4월 23일 광역토론토 중 새 한인타운이라고 할 노스욕 영스트리트와 핀치 에비뉴에서 발생한 참사에서 희생을 당한 한인 피해자들과 유가족을 돕기
05-02
회사소개 신문광고 & 온라인 광고: 604.544.5155 미디어킷 안내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상단으로
주소 (Address) #C 927 Brunette Ave, Coquitlam, BC V3K 1C8
Tel: 604 544 5155, Fax: 778 397 8288, E-mail: info@joongang.ca
Copyright © 밴쿠버 중앙일보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ro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